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애머스트대 입학사정관 케이틀린 브롬





“4개 대학과 연합해 다양한 강의 제공”





-LAC의 장점은.

“사회는 굉장히 빠르게 변하고 있다. 우리가 생각하지도 못하는 새로운 직업이 많이 생겨날 것이다. 한 사람이 여러 가지 직업을 가질 가능성도 높다. 한 직업만 준비하는 것은 의미가 없어진다. 우리는 토론·작문 등을 통해 변화에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운다. 새로운 것을 배울 때 빨리 배우고, 빠른 변화에 적응하기 위해서다.”



-외국어를 배울 수 있는 기회도 많은가.

“재학생 중 40~50%가 외국어를 공부하고 있다. 현재 외국어와 관련된 270여 개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애머스트는 다른 5개 대학과 연합해 ‘5개 대학 컨소시엄(Five Colleges Consortium)’을 이뤄 학점 교류가 가능하다. 원하는 강의가 있으면 다른 대학의 수업을 들을 수 있다. 외국에 나가 공부할 수 있는 기회도 많이 제공한다.”

 

-LAC가 제공하는 튜터링 프로그램을 설명해 달라.

“애머스트를 포함한 LAC의 가장 큰 장점이 ‘공동체 의식’이다. ‘누군가를 밟고 올라가야한다’는 경쟁의식이 아니라 ‘모두가 함께한다’는 느낌이 강하다. 튜터링 프로그램을 통해 교수에게 공식적인 도움을 요청할 수도 있다. 하지만 굳이 이것을 활용할 필요가 없다. 물리학 수업을 듣기 힘들다면, 물리학에 우수한 학생과 함께 수업을 듣고, 문제를 해결하면 된다. 하지만 학생이 힘들다고 말하기 전에 교수·선배·동기들이 먼저 안부를 묻고 챙기는 경우가 많다.”

 

-자신에게 맞는 학교 선택법은.

“학교 입학처가 제공하는 가이드북에서 객관적인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재학 중인 학생들에게 e-메일을 보내거나, 블로그를 찾아보는 것도 방법이다. 하지만 이런 정보는 주관적이라는 사실을 고려해야 한다. 유투브를 통해 학교 광경을 살펴볼 수도 있다. 한 학교만 고집하지 말고, 여러 가능성을 열어둘 필요가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