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영덕서도 식인상어









식인상어인 청상아리 1마리가 20일 오전 경북 영덕군 남정면 구계리 남동쪽 2마일 해상에서 어선이 쳐놓은 그물에 걸려 죽은 채로 발견됐다. 길이 2.5m, 둘레 1m짜리 청상아리는 강구수협에서 17만7000원에 판매됐다. 지난 18일 제주도 서귀포시 우도 해수욕장에서도 사람에게 위험한 청새리상어가 목격됐다. 해경은 “피가 나는 상처를 입었을 때는 바다에 들어가지 마라”고 당부했다. [포항해경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