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김계관 방미 때 북 식량지원 논의” … 미 대외원조 기관 간부 참여

지난달 말 뉴욕에서 열린 북·미회담 때 미국의 대외원조 집행기관인 국무부 산하 국제개발처(USAID) 고위 간부가 직접 협상에 참여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북·미회담에서 대북 식량지원 문제가 심도 있게 논의됐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워싱턴 외교 소식통은 9일(현지시간) “USAID의 존 브라우스(Jon Brause) 부처장보가 지난달 29일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이 이끄는 북측 대표단과의 이틀째 회담에 미국 대표단의 일원으로 합류했다”며 “양측이 식량지원 문제를 놓고 적지 않은 논의를 했다”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