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tar&star words] “내 나이 환갑, 이번엔 19금 딱지 피해보려 전략적

“이번 작품은 사(私)소설이자 철학적 소설 형태다. 이제 내 나이도 환갑이니 만큼 그동안의 생각을 정리하고 요약해 보고 싶었다. 내는 책마다 ‘19금(禁)’ 딱지가 붙다 보니 이번엔 좀 피해 보자는 생각으로 ‘전략적 후퇴’를 했다.”



-장편소설 『미친 말의 수기』를 발표한 마광수 연세대 교수, ‘수필식 소설’을 시도한 이유를 설명하면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