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스코 포항공장 폭발 사고 1명 숨져

2일 오후 7시17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동촌동 포스코 스테인리스 2공장 작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포스코 협력업체 직원 배모(29)씨가 숨지고 같은 회사 직원 이모(31)씨 등 2명이 크게 다쳤다. 이들은 쇳물을 다루는 용기를 수리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부상자들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2명 중상 … 잔류가스 터진 듯

 폭발이 난 스테인리스 2공장에서 화재는 발생하지 않아 추가 피해는 없었다. 현장에는 소방차와 구급차 등 10여 대가 출동해 오후 8시쯤 사고 처리를 마쳤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배씨 등이 쇳물 용기를 용접하던 중 안에서 잔류 가스가 새어나와 폭발하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포항=송의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