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문화어울림 행복기차여행’

천안교육지원청(교육장 류창기)과 코레일천안관리역(역장 김경섭)은 20일 다문화가정학생과 학부모를 위한 ‘다문화어울림 행복기차여행’ 체험학습을 가졌다. 다문화가정학생과 학부모 220여 명으로 구성된 ‘다문화어울림 행복체험 캠프단’은 KTX천안아산역에서 기념행사를 가진 후 KTX로 8월 세계육상선수권대회가 열리는 대구로 향했다. 이어 대구 허브힐즈와 세계육상경기대회가 열리는 주경기장, 기념관을 둘러본 뒤 저녁 기차로 천안으로 돌아왔다. 이번 체험캠프는 코레일천안관리역이 KTX 왕복요금과 기념품을, 천안교육지원청이 관람료와 식사를 지원했다. 또 일부 기업에서는 캠프단의 간식을 지원했고 천안생활음악회는 행복체험캠프를 떠나는 다문화가족을 위해 음악연주회를 열었다. 두 기관은 앞으로도 천안지역 다문화가정과 소년소녀가정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사회의 관심과 지원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천안교육청·코레일 체험캠프 열어

강태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