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승연 교수, 국제 동판화제 2등









홍익대 판화과 김승연(56·사진) 교수가 최근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에서 열린 동판화 분야의 국제 미술제인 ‘2011 국제메조틴트페스티벌’에서 ‘전통 판화상’을 수상했다. 수상작은 동판화의 메조틴트 기법으로 어둠이 짙게 깔린 서울 한강의 화려한 밤 풍경을 극사실적으로 표현한 4점의 ‘야경’ 연작이다.



국제메조틴트페스티벌에는 올해 30개국에서 80여 명의 역량 있는 판화가들이 참여했다. 김 교수가 받은 전통 판화상은 1등 상인 대상 다음의 2등 상에 해당된다. 김 교수는 2013년 예카테린부르크 미술관 에서 초대전을 연다.



권근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