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상천외한 '발뒤꿈치 페널티킥' 화제













아랍에미리트(UAE)축구 대표팀의 한 선수가 기상천외한 발뒤꿈치 페널티킥을 선보여 화제다.

18일(한국시간)미국 허핑턴포스트에 따르면 UAE의 아와나 디아브 선수가 이날 레바논과의 친선 경기에서 5대2로 크게 앞선 후반 35분 얻은 패널티킥을 오른발 뒤꿈치로 슛을 날렸다.디아브는 공 앞까지 달려나간 뒤 갑자기 뒤돌아서며 공을 찼다.공은 힘이 부족했으나 골키퍼가 방향을 잘못 잡는 바람에 골로 이어졌다.이에 UAE의 스레코 카타네치 감독은 디아브를 즉시 교체시겼고, “무례한 행동”이라며 경고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이 페널티킥 동영상은‘야후 스포츠’ 블로그 ‘더티 태클’에 소개되면서 알려졌다. 사진은 동영상 캡쳐.



조문규 기자 chom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