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모님 치매 걱정…맞춤형 보험으로 대비









부모님의 노년 건강을 위한 맞춤형 보험 상품이 출시됐다. 손해보험사 차티스의 ‘명품 부모님 보험’이다. 지난 2001년 출시된 이후 고객 의견을 반응하며 업그레이드돼 왔다. 노년 전문보험으로 치매와 골절 등 노년기에 쉽게 발생하는 사고와 질병을 대비해준다. 중증 치매 상태로 진단받고 90일 이상 상태가 지속되면 3000만원을 지급한다.



보험 가입자가 혜택을 선택할 수 있어 치매 외에도 뇌졸중 및 급성심근경색 진단비, 상해의료실비, 인공관절수술비 등 맞춤형 보장을 받는다. 특히 암도 선택 계약에 따라 200만원을 보장 받는다. 가입 91일 뒤부터 보장해 최초 1회를 지급한다.



일반 보장은 중증치매간병비, 응급입원비용, 골절·화상·장기 및 뇌 손상 치료비를 지원한다. 50~7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고 90세까지 보장된다. 부부가 동시 가입시 10%의 할인 혜택이 있다. 전화(080-708-0102)와 인터넷(www.chartis.co.kr)으로 가입할 수 있다. 가입비 남성 1만450원. 여성 1만4140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