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원학원 “현대백화점과 재협상”





김 이사장 “인수포기 철회요청”





서원학원 임시이사회는 학원 인수를 포기한 현대백화점그룹과 재협상을 추진하겠다고 23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이 학원 정상화에 가장 유력한 대안이라는 이유에서다.



 임시이사회 김병일(사진) 이사장은 이날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현대백화점그룹에 인수포기 결정을 철회해줄 것을 요청키로 했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학내 상황에 변함이 없으면 현대백화점그룹이 포기선언을 번복하는 명분을 찾기 힘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재협상 시기에 대해 김 이사장은 “단기간 내 끝내기가 만만치 않을 것”이라며 “새 학기가 시작되기 전에는 큰 틀에서 결론을 내려야 한다”고 말했다.



 차순위 우선협상 대상자인 에프액시스와의 협상은 당분간 진행되지 않을 전망이다. 이사회의 고위 관계자는 “ 재협상을 통해 인수포기 번복을 얻어내는 게 시급한 과제”라며 “재협상마저 결렬된다면 차순위와 협상을 하고 이마저도 어려우면 재 공모도 고려할 것”이라고 했다.



신진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