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 태권도 시범단, 4년 만에 미국 순회 공연




미국을 방문 중인 북한 태권도 시범단이 11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인근의 로웰 고등학교 체육관에서 태권도 동작을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 9일(이하 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공항을 통해 미국에 입국한 북한 태권도 시범단이 11일 보스턴 인근 로웰 고교 체육관에서 첫 시범공연을 시작으로 1주일간의 순회공연에 들어갔다. 두 시간여 진행된 이날 공연에서 시범단은 기본 동작과 품세, 송판·벽돌 격파, 격투기, 호신술 등을 보여줬다. 이날 공연엔 인근 지역 한인과 현지 주민 700여 명이 몰렸다.

 특히 이날 공연이 진행된 체육관 한쪽에는 대형 북한 국기가 내걸렸다. 태권도 시범단의 이순금 선수는 공연을 마친 뒤 “미국에서 성공적으로 공연할 수 있게 돼 조선 태권도의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북한 태권도 시범단은 2007년 10월 미국을 방문해 5개 도시에서 공연한 바 있으며 3년8개월 만에 미국을 다시 방문했다. 시범단은 이날 보스턴에 이어 12일 뉴욕, 14일 펜실베이니아주 델라웨어 밸리에서도 공연한 뒤 16일 시카고와 베이징을 경유해 평양으로 귀국할 예정이다. 이번에 방문한 시범단원 가운데 3분의 2는 2007년에도 미국을 찾은 경험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정경민 특파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