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브리핑] 관세청, 롯데·신라면세점 외환 검사

관세청이 최근 국내 1, 2위 면세점인 롯데ㆍ신라면세점의 외환거래 내역을 검사했다. 관세청은 이들 면세점이 해외거래 과정에서 서류를 조작해 불법자금을 조성하지 않았는지 파악 중이다. 관세청 관계자는 "외환 검사는 통상적인 업무 수행이며, 아직 검사 결과가 확정되지 않아 외환 조사에 착수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면세점 업계는 이에 대해 "단순 신고 누락"(롯데), "혐의 없다"(신라)고 해명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