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반기문 유엔사무총장 오늘 재선 도전 선언









반기문(66·사진) 유엔 사무총장이 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사무총장직 재선 출마를 공식 발표할 것이라고 AFP통신이 5일 보도했다. 반 총장은 이날 오전 열리는 기자회견에서 이 같은 의사를 밝힐 예정이다. 익명의 한 유엔 외교관은 AFP에 “그가 재선에 성공할 것이라고 100% 확신한다”고 말했다.



 AFP는 반 총장이 사무총장 선출 때 거부권을 행사할 수 있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지지를 받고 있으며 경쟁자가 나타나지 않은 상황이라 재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전했다. 반 총장은 최근 안보리 상임이사국 5개국(미·영·프·러·중)을 방문해 지지를 호소해 왔다. 또 중동과 북아프리카 지역 민주화 운동의 확산에 잘 대처해 서방 국가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반면 중국·북한 등 일부 국가의 인권 문제에 눈감아 왔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2007년 1월 시작된 반 총장의 임기는 올해 말까지다. 그가 재선에 성공하면 2016년까지 사무총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차기 사무총장 선출 투표는 이달 내 개최 예정인 192개 유엔 회원국이 참석하는 총회에서 실시된다.



이에스더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