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국 대학생 전기자동차 경진대회





한기대 ‘드리븐’ ‘스타덤’ 준우승



전기자동차 경진대회에서 종합 준우승을 이끈 한기대 ‘드리븐팀’(왼쪽)과 ‘스타덤팀’.







한국기술교육대학교(이하 한기대) 학생들이 지난달 27일과 28일 경기도 화성시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성능연구소에서 열린 ‘2011 전국 대학생 녹색·안전 창작 전기자동차 경진대회’에서 종합 준우승을 차지했다.



 주인공인 ‘드리븐팀’과 ‘스타덤팀’은 성균관대, 경희대, 영남대, 조선대 등 전국 30개 대학팀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공동 준우승했다. 종합우승은 영남대 ‘천마 DM팀’이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제동 및 조향안전부문 경주(300점) ▶가속성능부문 경주(300점) ▶주행성능부문 경주(400점) 등으로 나뉘어 치러졌다. ‘제동 및 조향안전부문 경주’는 장애물 통과 기술과 시간을, ‘가속성능부문 경주’는 200m 구간 주행시간을 측정하는 방식으로, ‘주행성성능부문’은 45㎞거리를 얼마나 빨리 주행하고 완주하는지를 측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기대 드리븐팀은 각 부문별 경주에서 주행성능부문 1위를 거머쥐었다. 지난해 대회에서는 한기대 스타덤팀이 종합우승을 했었다.



김정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