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섬진강 기차마을서 환경 문예작품전·콘서트

1972년 제27차 UN총회에서 UN 인간환경회의가 개막한 6월 5일은 세계 환경의 날로 제정됐다. 우리나라는 96년부터 법정기념일로 정해 기념행사와 각종 연계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오늘 환경의 날 광주·전남 기념식

 영산강유역환경청은 3일 전라남도·곡성군·광주광역시와 함께 제16회 세계 환경의 날 광주·전남지역 기념식과 다양한 부대행사를 연다. 환경의 날 기념식은 2005년 전남도청 이전 이후 시와 도가 각자 열었으나, 올해는 곡성군 섬진강 변 기차마을에서 공동으로 기념식을 갖는다.













  기념식에서는 환경보전 유공자 표창, 환경문예작품(시·산문·사진·UCC) 전시, 청정 남도의 자연을 아끼자는 시·도민 결의문 낭독, 유치원생들의 환경동요 공연 등을 한다. 또 섬진강의 수질 개선과 투자 확대를 위한 국회환경포럼의 정책 토론회, 섬진강 토종 어류 방류, 환경 콘서트, 푸름이 이동 환경교실 등 각종 연계행사가 펼쳐진다. <표참조>



이해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