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보신당 “차명진, 돈으로 한국노총 살 수 있다는 솔직한 고백”

진보신당은 30일 한나라당 차명진 의원이 "한국노총을 한나라당의 우군으로 끌어들이기 위해 전임자에게 임금을 줘야 한다"는 취지의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데 대해 "한국노총을 돈으로 살 수 있는 대상으로 본 여당의 솔직한 고백"이라며 비난했다.



진보신당은 이날 '한국노총을 '전쟁포로'라는 차명진 의원, 한나라당의 저급한 인식 드러내다'는 제목의 논평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논평에서 진보신당은 "한국노총의 정치적 성향은 논외로 치더라도, 차 의원은 노동조합에게 '전쟁포로'니 '우군'이니하면서 술자리에나 등장할 얘기를 '의정단상'의 이름으로 삽화까지 포함해 설명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정부에 협조하면 돈을 주고, 그렇지 않으면 끊어버리는 떡고물로 해결될 수 있다면 대단한 착각"이라며 "한나라당은 노동계를 돈을 주고 사겠다는 천박한 생각은 하루 빨리 버리기 바란다"고 말했다.



온라인 편집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