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 관광정보 스마트폰으로 통·번역

제주도는 제주를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원활한 언어 소통을 위해 한국어를 영어·중국어·일어로, 또는 이들 외국어를 한국어로 통·번역해 주는 ‘제주관광 통역비서’ 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을 개발, 29일 서비스를 개시했다. 사용자가 입력할 언어와 통·번역할 언어를 선택하면 쌍방향으로 동시에 통·번역해 주는 시스템이다.



영어·중국어·일어 ↔ 한국어 서비스

  ‘제주관광 통역비서’는 또 관광·쇼핑·식사·교통·숙박·긴급상황 등 18개 범주를 설정, 해당 국가 별로 3400개의 기본회화 문장을 북마크로 손쉽게 찾아볼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 프로그램은 제주도 홈페이지(http://jeju.go.kr)와 스마트폰 안드로이드 마켓의 ‘제주관광 통역비서’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제주지역에 한해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안드로이드 계열의 스마트폰만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