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20억원짜리 라이카 카메라









1923년 제작된 카메라가 190만 달러(약 20억원)에 팔리는 진기록을 세웠다. 독일 명품 카메라업체인 라이카가 만든 O시리즈의 7번째 모델이다. 라이카 A시리즈가 생산되기 2년 전 시장 조사를 위해 단 25대만 생산된 제품이다. 오스트리아 경매 회사 베르트리히트가 28일(현지시간) 빈에서 진행한 경매에서 카메라로는 사상 최대 금액으로 낙찰됐다. 낙찰자는 아시아인 카메라 수집가로 알려졌다. [빈 AP=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