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보스포럼처럼 제주포럼 키울 것”





조직위원장 맡은 우근민 지사





제6회 제주포럼 조직위원장을 맡은 우근민(사진) 제주지사는 27일 제주 해비치호텔에서 열린 첫날 행사에 참석해 “제주포럼을 다보스포럼과 같은 국제적인 모임으로 키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우 지사는 “제주의 아름다운 경관과 인프라, 동북아의 중심에 있다는 지정학적 이점을 살린다면 세계적인 포럼으로 키울 수 있다”고 말했다. 2001년 출범한 제주포럼은 올해 전환점을 맞았다. 그간 2년마다 한 번 열렸던 포럼은 앞으로 매년 개최된다. 대회 이름도 ‘제주평화포럼’에서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으로 바뀌었다. 그는 제주포럼이 본궤도에 오르면 다보스포럼처럼 회비와 기부금을 받아 운영하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서귀포=유지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