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안신도시 중소형 아파트 1224가구 10월 공급

대전도시공사는 도안신도시 5블록 7만3000여㎡ 에 전용면적 84㎡(33평형) 규모 중소형 아파트 1224가구를 10월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5블록은 최근 과학벨트 거점지구로 선정된 유성 뿐만 아니라 세종시와도 가까운 곳이다. 공사는 5블록 아파트 시공사 선정을 위한 기본설계 심의위원회와 가격 점수를 합산, 계룡·삼성·금성백조 컨소시엄을 시공자로 선정했다. 이에 따라 9월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할 예정이다.



대전도시공사, 세종시 접경 5블록에 고려시대 연못 유적 그대로 두기로

 기본설계안에 따르면 5블록은 15~25층의 13개 동으로 이뤄지며 에너지 효율을 높이기 위해 지열냉난방 시스템과 태양열 활용 시스템을 도입한다. 또 주차장을 모두 지하에 배치, 지상공간을 모두 조경구역과 입주민 편의시설로 가꾸게 된다.



 특히 단지 내에 공사과정에서 발굴된 고려시대 연못 유적을 그대로 두고 커뮤니티센터를 조성, 녹색아파트로 만들 계획이다. 센터 안에는 휘트니스 센터 등 다양한 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아파트 마감재와 수납시설 배치 등은 소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이를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도시공사 이상윤 홍보팀장은 “분양가는 실시설계를 마친 뒤 10월 분양 직전에 결정될 예정”이라면서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의식해 비슷한 시기 분양하는 동일 평형의 민간건설사 아파트보다 저렴하게 책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서형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