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금 온라인에선 ‘댓글 기부’ 따뜻한 바람

건축장식자재기업 LG하우시스(대표 한명호)와 대중문화예술인들의 봉사단체인 좋은사회를위한100인이사회(이사장 최수종)가 지난 달 4일부터 펼치고 있는 ‘지인(Z:IN) 친환경 공간나눔 댓글 캠페인’에 따끈따끈한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누구든 인터넷 댓글 하나로 참여할 수 있는 이른바 ‘댓글기부’다. 네티즌은 돈을 기부하지 않는다. 그냥 후원 댓글만 달면 LG하우시스가 댓글 하나 당 1000원씩을 내 기부금을 조성하는 것이다. 이렇게 모인 기부금은 세 곳에 쓰인다. 부모의 보살핌을 받지 못하는 어린이들의 보금자리인 서울 양천구 서울SOS어린이마을에 친환경 벽지와 마루를, 서울시립노인요양원(노원구)에 단열 창호를 시공해주고 북한산 둘레길에 무독성 천연 강화목 안전 펜스를 설치한다. 100인 이사회는 시공하는 날 현장에 가 도배 등의 자원봉사 활동을 한다.



기업들 네티즌의 후원 댓글 한 개마다 어려운 이웃에 정액 기부







지난달 2일 LG하우시스 임직원과 탤런트 최수종(오른쪽)씨 등 100인이사회 봉사단의 장애인복지시설봉사.







캠페인 참여는 LG하우시스 홈페이지(www.z-in.co.kr)에서 할 수 있다. 한 사람이 세 개까지 댓글을 달 수 있다. 캠페인은 6월 4일까지 두 달 간 1억원 조성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5월 20일 현재 목표액의 절반인 5천만원 쯤이 모였다.



이러한 댓글기부 캠페인은 또 있다. 인터파크는 인터파크도서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Interparkbooks)에 응원댓글이 10건 모일 때마다 책 1권을 ‘아름다운 가게’에 기증하는 ‘아름다운 책 나눔’ 캠페인을 올 한해 진행하고 있다. G마켓은 댓글보다 더 간편한 ‘클릭기부’를 2005년부터 펼치고 있다. 고객들이 클릭한 횟수만큼 G마켓이 100원씩 기금을 모아 후원금을 전달하는 ‘100원의 기적’ 캠페인이다. 이 달(5월)에 모은 후원금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된다.



손지은 행복동행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