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바람의 습격, 난처한 웃음









24일(현지시간) 오바마 미국 대통령 부부와 영국 왕실 가족이 런던 버킹엄궁에서 의장대 사열을 지켜보고 있다. 바람이 불어 미셸(왼쪽에서 넷째)의 치맛자락이 휘날리자 미셸이 난처한 웃음을 짓고 있다. 왼쪽부터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오바마, 찰스 왕세자, 미셸, 여왕의 남편 필립 공. [런던 AFP=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