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울산 소방공무원 모두 연내 뚱보 꼬리표 뗀다”





맞춤형 체력관리 이끄는 김국래 소방본부장





“소방 공무원은 위급한 상황에 언제든지 뛰어들 수 있는 체력을 갖춰야 합니다. 올해 말까지 718명의 직원 모두가 비만체중에서 탈피하고, 금연을 실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울산시로 부임한지 25일로 만 2개월째인 김국래(사진) 울산시소방본부장은 “체력 없이는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소방 공무원의 임무를 수행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울산 남구보건소가 조사한 결과 김 본부장이 부임한 이래 2개월간 체중관리 대상 소방공무원 243명 가운데 115명이 체중보강 성과를 거뒀고, 흡연자 165명 가운데 44명이 한달째 금연을 실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체중관리 대상자는 체질량 지수(몸무게(㎏)/키(m)의 제곱)가 25이상인 비만자 혹은 18.5이하의 저체중인 사람이다.



울산시소방본부의 경우 4월 한달 동안 비만자 240명 가운데 112명(46.7%)가 평균 103㎏씩 감소했고, 저체중자 3명은 모두 체중이 증가했으며 평균 증가량은 2㎏333g으로 조사됐다. 다음은 김 본부장과의 일문일답이다.



 -소방 공무원의 체중관리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는.



 “대구시 소방본부장으로 재임할 때 보고를 하러 들어온 직원이 10여개의 계단을 올라왔다며 헉헉 거리는 것을 보고 결심했다. 자신의 체중도 버거워 하는 사람이 화재 현장에 뛰어들도록 명령하는 건 자살을 강요하는 것 아닌가. 설사 뛰어들었다 해도 소방 호스 한번 제대로 잡겠는가.”



 -체중 관리 방법은.



 “남구보건소 등 울산시내 4개 보건소와 건강관리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만성질환 예방 등 건강관리교육, 금연 운동, 의료상담을 하고 있다. 직원들에게 육류 먹을 때 육류 대 채소의 섭취 비율을 15대 85로 하라고 주문하고 있다. 체내 콜레스트롤 축적으로 인한 혈관 질환과 용종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서다.”



 -건강 관리에 인센티브도 내걸었다고 하는데.



 “건강관리 우수 직원을 선발해 7월과 12월에 포상을 하기로 했다. 시장 표창 4명, 소방서장 표창 24명씩이다. 선발된 직원 가운데 1명은 1계급 특진시켜주기로 약속했다.”



 -향후 직원 건강관리 계획은.



 “연말까지 718명 직원 모두가 체질량 지수 18.5~25 범위 이내로 들어가고 흡연자 ‘0’명을 달성하는 것이다. 나 또한 소방공무원 체력 목표 유지를 위해 모범을 보이겠다. 울산시 소방본부의 맞춤형 체력관리 프로그램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



이기원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