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송이, 부동산 투자자문회사 인수





‘저스트알’ 지분 74% 확보





윤송이(36·사진) 엔씨소프트 부사장이 지난해 부동산 투자자문회사 ‘저스트알’의 지분 74%를 확보해 최대주주가 된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 저스트알은 부동산 컨설팅·리서치를 전문으로 하는 업체로 총 자산은 150억원 규모다. 업계에서는 윤 부사장의 저스트알 인수를 계기로 엔씨소프트가 부동산 투자에 적극 나설 것으로 보고 있다. 엔씨소프트는 지난해 9월 경기도 판교에 연구개발 센터를 신축하기 위해 1190억원을 투자했으며, 지난 24일엔 공매에 참여해 서울 삼성동에 있는 ‘경암빌딩’을 1380억원에 낙찰받았다. 엔씨소프트는 경암빌딩 매입을 위해 금융회사로부터 1110억원을 단기 차입할 예정이다.



 박혜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