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야외에서 간편하게 즐기는 디저트









아이스크림 브랜드 ‘하겐다즈’가 테이크아웃 디저트 메뉴 5종을 출시했다. 소이 빈 아이스크림 파르페, 소이 빈 쉐이크, 크로와상샌드위치, 와플 샌드위치, 컵 브라우니가 그것. 기온이 높아지며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요즘 야외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메뉴들이다.



이 중 눈에 띄는 것은 콩 효능에 주목해 만든 소이 빈 디저트 2종이다. 콩은 피부 손상을 예방하고 탄력을 주는 데 효과적이다. 소이 빈 아이스크림 파르페는 고소한 콩과 바삭하고 달콤한 커피크런치, 그래놀라, 브라우니, 와플 쿠키를 함께 즐길 수 있다. 그린티, 마카다미아 넛, 둘세 데 레체, 초콜릿 플래버4종이며 가격은 각 8500원이다. 소이 빈 쉐이크는 콩과 함께 달콤한 브라우니 플레이크를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메뉴로 둘세 데 레체, 그린티, 초콜릿 플래버 3종이다. 가격은 각 6500원.



이 외에도 따뜻하게 구워내 고소하고 부드러운 크로와상과 하겐다즈 스트로베리를 함께 맛볼 수 있는 크로와상 샌드위치, 와플과 하겐다즈 초콜릿·바닐라를 함께 먹을 수 있는 와플 샌드위치, 쫄깃하고 달콤한 브라우니와 바삭한 와플 쿠키를 바닐라 아이스크림과 즐길 수 있는 컵 브라우니가 있다. 가격은 각 5500원. 신제품 5종은 하겐다즈 카페(강남점, 도곡점, 잠실 갤러리아 팰리스점, 잠실 롯데캐슬점, 부산 IS 타워점, 부산 용호자이점)에서 판매한다.



[사진설명] 하겐다즈 ‘소이 빈 아이스크림 파르페(그린티)’



<송정 기자 asitwer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