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KB국민은행 ‘KB국민프로야구예금Ⅱ’





정규시즌 우승팀 맞히면 이율↑







연리 4.0%에 우대이율 최고 연 0.3% 제공



 KB국민은행(www.kbstar.com, 은행장 민병덕)은 지난달 4일부터 판매했던 ‘KB국민프로야구예금’에 이어 최근 ‘KB국민프로야구예금Ⅱ’ 판매에도 나섰다. 이 상품은 다음달 17일까지 한시적으로 판매한다. 2011 프로야구 정규시즌 우승팀을 맞히거나 올해 프로야구를 관람하는 고객에게 우대이율을 제공하는 정기예금이다. 우대 대상은 개인고객이며, 해당 예금에 1인당 50만 원에서 최고 3억 원까지 가입할 수 있다. 계약기간은 1년. 기본이율 연 4.0%에 우대이율은 최고 연0.3%까지 제공한다.



 제공하는 우대이율로는 ‘2011 프로야구 우승 우대이율’을 먼저 꼽을 수 있다. 이는 상품에 가입할 때 고객이 선택한 우승 예상팀이 금년도 프로야구 정규시즌에서 우승할 경우 기본이율에 연 0.2%를 더해 주는 것이다. 또 ‘2011 프로야구 응원 우대이율’도 있다. 이 우대이율은 올해 프로야구 경기를 관람한 후 경기장 입장 티켓을 만기해지 시까지 KB국민은행 영업점에 제출하면 연0.1%를 추가로 제공하는 것이다.



6월 17일까지 이벤트 당첨자 550명에 상품



 다음달 17일까지 야구용품이나 야구경기 관람권(1인 2매)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 행사는 ‘KB국민프로야구예금Ⅱ’에 가입한 고객이 KB국민은행 홈페이지(www.kbstar.com)에 응원팀을 선택하여 이벤트에 응모할 경우, 추첨을 통해 모두 550명에게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는 것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달 6일까지 판매된 ‘KB국민프로야구예금’이 마치 금년도 프로야구의 높은 열기를 반영하기라도 하듯 1달여 만에 7만2164좌 7721억 원어치가 팔렸다”면서 “국민들의 야구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만큼 ‘KB국민프로야구예금Ⅱ’도 애호가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문의=국민은행 고객센터(1588-9999)



<성태원 기자 seongtw@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