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페이스 디자인] 앞·뒤트임 이어 밑트임 … 눈 크게 보이는 수술도 진화중





많은 여성이 크고 아름다운 눈을 원한다. 하지만 한국 여성은 일반적으로 동양인 특성처럼 쌍꺼풀이 없고 눈이 작다.

 국내 쌍꺼풀 수술은 이미 20여 년 전부터 보편화됐다. 최근에는 쌍꺼풀 이외에도 크고 예쁜 눈매를 만드는 눈 성형술이 고안돼 쌍꺼풀 수술과 함께 시행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바로 앞트임 수술이다. 눈을 가리고 있는 몽고주름을 없애고, 눈의 앞쪽을 터주는 수술로 눈의 가로길이가 길어지고, 눈이 커보이는 효과가 있다.

 눈과 눈 사이가 멀어 보이는 단점도 개선할 수 있다. 과거의 수술법은 자칫 눈초리 앞쪽에 흉터가 남거나 붉은 점막이 많이 노출되는 부작용이 있었다. 최근에는 이를 최소화하는 방법이 다수 개발돼 부담 없이 시술받고 있다.

 앞트임 이후 등장한 수술법이 뒤트임 수술이다. 앞트임 수술처럼 뒤쪽 눈초리 부분을 터줌으로써 가로길이를 늘려준다. 문제는 눈초리 안쪽 결막 부위를 절개하기 때문에 수술 후 아물면서 다시 붙을 수 있다는 단점이 있다. 하지만 최근 눈꺼풀 안쪽으로 실을 넣어 당겨주는 ‘안 붙는 뒤트임 수술’이 개발돼 이 같은 부작용을 최대한 줄였다.

 뒤트임 이후 가장 최근 도입된 눈 성형이 ‘바비 밑트임 수술’이다. 눈을 뜰 때는 위쪽 눈꺼풀과 함께 아래쪽 눈꺼풀도 떠진다. 이때 밑트임을 하면 아래쪽 눈꺼풀을 당기는 근육이 강화돼 눈이 아래로 3㎜ 정도 크게 떠진다. 아래 눈꺼풀이 조금 더 떠지면 가려져 있던 눈동자의 바깥부위가 커지고 눈이 또렷해진다.

 이 같은 수술법은 단독, 혹은 다른 눈 성형술과 함께 병행 시술할 수 있다. 이제 눈의 위·아래·좌·우 모든 방향에서 눈 모양을 바꿀 수 있다. 눈초리가 올라가거나 처져 첫인상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도 개선할 수 있다.

김수신 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