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래 묵은 장맛’ …10년 장수펀드 ‘대박’

10년 넘게 살아남은 이른바 ‘장수(長壽) 펀드’들이 성과도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장기적 관점에서 펀드 투자를 할 때 좋은 성과를 얻을 수 있다는 전문가들의 조언이 빈말이 아닌 셈이다.



주식 펀드 19개 평균 수익률 419%

 22일 펀드평가사인 제로인에 따르면 설정한 지 10년(2002년 이전) 이상 된 국내 주식형 펀드는 총 132개(설정액 3조1662억원)로, 전체 펀드 2176개(54조8603억원)의 6% 수준이다. 하지만 이 가운데 지금까지 적극적으로 운용 중인 설정액 100억원 이상의 펀드는 총 19개뿐이다.



 19개 펀드의 설정 후 수익률 평균은 418.96%에 달한다. ‘하나UBS대한민국 1호펀드’를 제외할 경우(평균 409%) 펀드당 매년 37% 정도의 수익률을 냈다. 올해 수익률도 전체 국내 주식형 펀드의 평균 수익률은 3.57%이지만 19개 펀드는 4.88%로 1%포인트 넘게 좋은 성과를 냈다. [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