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건희 회장, IOC회의 참석차 출국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오른쪽)이 스위스 로잔에서 열리는 IOC 행사 참석차 10일 부인 홍라희 리움미술관장과 함께 출국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부인 홍라희 리움미술관장과 함께 10일 출국했다. 오는 18~19일 스위스 로잔의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본부에서 열리는 2018년 겨울올림픽 개최지 관련 ‘테크니컬 브리핑’에 IOC 위원 자격으로 참석하기 위해서다.



 테크니컬 브리핑은 IOC 조사평가단이 올림픽 개최 후보도시 실사 평가보고서를 IOC 위원들에게 보고하는 자리다. 후보도시들은 개최 준비 상황을 발표(프레젠테이션)하고 IOC 위원들과 질의 응답을 한다. 2018년 겨울올림픽 개최 후보도시는 강원 평창과 독일 뮌헨, 프랑스 안시 등이다.



 평창에서는 피겨 여왕 김연아 선수 등이 발표자로 나선다.



행사에는 문대성 IOC 선수위원과 정병국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최문순 강원도지사도 참석한다. 재계에서는 조양호 대한항공 회장이 평창올림픽 유치위원장 자격으로, 박용성 두산중공업 회장이 대학체육회장 자격으로 로잔에 간다.



권혁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