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안상수 “MB, 국민과 소통에 시간·정성 더 쏟아야”







안상수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가 8일 이명박 대통령을 향해 “국민 소통과 설득을 위해 더 많은 시간과 정성을 쏟아줄 것을 퇴임하면서 말씀드린다”고 쓴소리를 했다. 그는 퇴임 기자회견에서 “대통령에게 국민과 소통을 강화해 달라고 계속 건의해 왔지만 소통과 국민 설득이 부족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에 대해서도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며 “정부의 정무적 기능이 너무나 약하고, 민심을 제대로 읽지도 못하는 정부가 고집만 부리며 당의 말을 들어주지 않는 태도는 크게 개선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연말 템플스테이(사찰체험) 예산 등 당이 민심의 소리를 듣고 요구한 것까지 깎아버리는 행태에 정말 분노를 느꼈다. 민심을 제대로 반영 않고 정부의 독주로 끝나면 한나라당은 다음 선거 때도 힘들어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