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업가와 공무원의 거짓말 결혼생활









5월 로맨틱 코미디 물결에 SBS 월화 드라마가 가세한다. 9일 밤 9시55분 첫 방송되는 ‘내게 거짓말을 해봐’(극본 김예리, 연출 김수룡)는 임기응변으로 한 거짓말로 인해 하루아침에 부부 생활을 꾸며 살게 된 남녀의 이야기다. 재력·학력·인물까지 다 갖춘 엘리트 청년사업가 현기준(강지환)과 엉뚱하고 즉흥적인 성격의 문화부 5급 공무원 아가씨 공아정(윤은혜)이 주인공이다. 각각 “생판 보지도 못한 어떤 여자분이 나랑 결혼했다고 거짓말을 하는 바람에 소문에 휩싸이는 인물”(강지환) “어쩔 수 없는 거짓말로 인해 소동을 벌이고 이로 인해 거짓말이 더욱 커지는, 엉뚱한 캐릭터”(윤은혜)라고 소개했다.



 현기준의 옛 약혼녀이자 현기준-상희 형제의 사랑을 동시에 받는 디자이너 오윤주 역은 조윤희가 맡았다. 박지윤이 ‘비천무’ 이후 7년 만에 드라마에 출연, 호텔 매니저로서 현기준의 사랑을 돕는다. 강신일·이경진·권해효·오미희 등 중견 연기자가 다수 포진한다. 제작진은 “유쾌한 사랑 이야기라 즐겁게 시청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강혜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