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목영준 헌재 재판관, 베니스위원회 정위원에 지명





민형기 재판관은 아시아헌재연합 의장대행



목영준 재판관(左), 민형기 재판관(右)



목영준(55) 헌법재판소 재판관이 ‘법을 통한 민주주의 유럽위원회’(베니스위원회)의 정위원으로, 민형기(61) 재판관이 ‘아시아헌법재판소연합’ 의장직무대행으로 지명됐다고 헌재가 24일 밝혔다.



 퇴임한 이공현 재판관의 후임으로 지명된 목 재판관은 2014년 10월 서울에서 열리는 제3차 세계헌법재판회의 준비를 전담하게 된다. 베니스위원회는 동유럽 국가들이 서구식 헌법과 헌법제도를 도입·운영하는 것을 돕기 위해 1990년 5월 창설된 유럽평의회 자문기구다.



 또 민 재판관은 다음달 23일 아시아헌재연합 창립총회 개최를 위한 준비 이사회와 내년 5월 창립총회 개최를 위한 업무를 맡게 된다. 아시아헌재연합 초대 의장에는 이강국 소장이 내정된 상태다.



조강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