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국에 왜 왔나” 깐깐한 입국심사 사라진다

이르면 올해 안에 우리 국민이 미국 공항의 입국수속장에서 까다롭고 시간이 오래 걸리는 대면(對面) 입국심사를 받지 않아도 될 전망이다. 사전 승인절차를 밟은 우리 국민은 길게 줄을 설 일 없이 20개 미 주요 공항에 설치된 무인(無人)자동심사대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미, 이르면 연내 한국인 대면심사 생략

 워싱턴을 방문 중인 석동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은 21일(현지시간) 앨런 버신 미국 국토안보부 국경관리청장과 만나 이 같은 내용의 ‘한·미 무인자동출입국심사대 상호 이용’에 합의한 뒤 시범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공동선언문에 서명했다.



워싱턴=김정욱 특파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