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고] 애국지사 강신국 선생









일제 강점기에 광복군으로 활동한 애국지사 강신국(사진) 선생이 21일 오전 2시 숙환으로 별세했다. 88세.



고인은 1923년 평북 구성에서 태어나 40년대 광복군 제3지대에 입대해 독립운동을 펼쳤다. 정부는 선생의 공훈을 기려 63년 대통령표창, 90년 건국훈장 애족장을 수여했다. 유족은 창윤·창용·일수씨 등 2남1녀가 있다. 발인은 23일 오전 6시, 장지는 대전현충원 애국지사 4묘역, 빈소는 부산보훈병원 장례식장 206호. 010-8423-3048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