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브라질 명예영사에









현정은(오른쪽) 현대그룹 회장이 14일 에드문두 후지타(Edmundo Sussumu Fujita) 주한 브라질 대사로부터 브라질 명예영사 임명장을 받았다. 현 회장은 “세계 경제성장의 새로운 동력으로 떠오르고 있는 브라질과 우리나라가 산업·문화 등 여러 방면에서 교류를 확대하고 있다”며 “관계가 더욱 긴밀해져 양국 경제에 기여할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