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golf& 톡.톡.talk] 타이거 우즈 “새 스윙에 적응이 됐다.”





“우승은 못 했지만 나는 볼을 아주 잘 쳤고 감이 좋아졌다.”

타이거 우즈, 마스터스 마지막 날 5언더파를 치며 공동 4위에 오른 것에 대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