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golf& 톡.톡.talk] “일단 컷 통과가 목표다.”









지난해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에서 상금왕에 오른 김경태(25), 시즌 첫 메이저대회인 마스터스에 처음으로 출전하는 소감을 밝히면서. 김경태는 “세계 최고 권위의 골프대회로 꼽히는 마스터스에 첫 출전하는 것만으로도 큰 영광”이라며 “컷 통과를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