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긴급] 일본 동북부 미야기현 규모 7.1 강진…해일경보









7일 오후 11시 32분경 미야기현에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했다. NHK는 "동북부 지역에 지진 발생 후 아오모리현에서 이바라키현에 걸친 태평양 연안에 1m 높이의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고 보도했다. TV는 "예상되는 해일의 높이가 장소에 따라서 몇 배 높이가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지진 발생 지역은 북위 38.2도, 동경 142도 지점이며, 깊이는 40㎞로 추정된다. 이곳은 센다이와 혼슈 동쪽 61마일 해상으로 지난 11일 동일본 대지진이 발생했던 인근지역이다.



한편 도쿄에 사는 한 시민은 "건물이 심하게 흔들리고 어지러움이 느껴질 정도로 강하게 흔들렸다"고 전했다.



온라인 편집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