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리 안의 천사’ 감성 담은 커피 전문 브랜드





엔제리너스



엔제리너스는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국내 커피시장의 대중화를 선도하고 있는 엔제리너스 커피는 커피시장의 성장 잠재력을 예측하고 일찍이 2000년 6월 자바커피 브랜드로 사업을 시작했다. 이후 커피사업에 대한 노하우를 축적하며 내실을 다져 경쟁력을 갖춘 후 2006년 엔제리너스커피 브랜드를 론칭하며 본격적으로 커피시장에 두각을 나타냈다.



커피의 대중화와 시장점유율 확대를 위해 2007년 공격적인 가맹 사업을 시작, 서울 및 수도권은 핵심상권 위주로, 지방도시는 지역별 특성에 맞춘 점포개발 전략을 전개해나가며 업계 선두 브랜드 발전의 토대를 마련했다.



커피전문점 시장의 본격적인 성장이 이루어진 2008년 체계적인 매장 운영 및 관리를 통해 시장 기반을 더욱 확고히 하는 동시에 국내시장을 뛰어넘어 중국·베트남에 이르는 해외시장까지 진출했다.



이듬해 에스프레소 전문점 최초로 고속도로 휴게소 매장을 오픈하고 특수 상권을 확보하는 등 본격적인 상권확장에 나서며 불과 4년 만에 국내 최대 커피전문브랜드로 성장하였다. 외형적 성장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브랜드 컨셉트를 보유한 엔제리너스 커피는 ‘우리 안의 천사’라는 테마로 감성 마케팅을 통한 고객 커뮤니케이션에 집중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자체 천사 캐릭터를 활용한 매장 인테리어는 물론 캐릭터 상품 등 차별화된 전략으로 엔제리너스커피만의 경쟁력을 갖추어 나갔다.



또한 엔제리너스커피의 로맨틱한 감성을 담은 TV광고를 통해 감성 브랜드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는 활동들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최근에는 스마트폰 대중화에 발맞춰 전 매장에 와이파이존을 구축하고 전용 트위터 개설, QR코드 이벤트 등 고객과 가까이에서 소통할 수 있는 창구 확대에도 힘쓰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