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베스트 서비스 ‘B’가 여는 편리한 인터넷 세상





SK브로드밴드 B



혁신적이고 편리한 가치를 제공하는 유선통신 서비스 브랜드 ‘B’.



SK브로드밴드는 지난해 3월 새로운 유선 대표 브랜드 ‘B’를 앞세워 유선 서비스 경쟁력 및 SK텔레콤 ‘T’와의 시너지 강화에 매진하고 있다.



SK브로드밴드의 신규 브랜드 ‘B’는 초고속인터넷, 전화, IPTV 등 유선통신 서비스를 대표하는 신규 BI로 회사명 ‘브로드밴드(Broadband)’를 상징한다.



아울러 최상(Best)의 서비스로 최고의 찬사(Bravo)를 받겠다는 의지와, 어려운 상황을 돌파(Breakthrough)해 기존 통신 서비스를 뛰어넘는(Beyond) 혁신적이고 편리한 가치를 제공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B’는 SK텔레콤의 이동통신 대표브랜드 ‘T’와 동일한 로고 타입과 색상을 이용해 SK의 통신 브랜드 간 통일감을 완성했으며, ‘T’와 마찬가지로 뫼비우스의 띠를 모티브로 삼아 고객과 기업, 앞과 뒤, 시작과 끝, 안과 밖이 동시에 공존하는 모습을 표현했다. 이는 고객이 언제 어디서든 편리하게 이용 가능한 환경을 만들겠다는 비전이 담겨 있다.



SK브로드밴드의 브랜드 전략은 SK텔레콤의 이동통신 대표 브랜드 ‘T’의 경쟁력을 공유해 브랜드 가치를 한층 높이고 고객에게 친숙하게 다가간다는 것이다.



SK브로드밴드의 대표 브랜드인 ‘B 인터넷’과 ‘B tv’는 고객이 평가한 서비스 만족지수에서 1위를 달리는 유선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상태다.



박인식 SK브로드밴드 대표는 “‘B’브랜드 출시를 계기로 유선통신 분야에서 브랜드 리더십을 확보하는 한편, 고객중심 경영과 내실 있는 성장을 두 축으로 유무선 통합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