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명품 ‘프라우나’ 세계 상류층에 인기





한국도자기



한국도자기 프라우나 크리스탈 다이아나.



한국도자기는 세계 정상급 도자기 브랜드로 인정받는 한국의 대표 기업이다. 1943년 충북 청주의 작은 도자기 공장에서 출발한 한국도자기는 80여 개국에 수출하는 글로벌 도자기 브랜드로 성장했다.



국내에서 시장점유율과 브랜드 선호도 1위를 수십 년째 이어가고 있는 한국도자기는 이제 국내를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고 있다. 세계 정상급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디자인 제일주의와 초일류 브랜드화에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국도자기는 2003년 유럽의 세계적인 도자기 디자이너들과 함께 선보인 명품 브랜드 ‘프라우나’를 통해 해외 명품 시장을 공략해 나가고 있다. 프라우나는 독자 엠블럼 사용과 회화적 느낌을 살린 예술성 높은 디자인, 수작업 제작 방식을 통한 최상의 퀄리티 유지 등 철저한 ‘명품 마케팅’을 펼쳐나가고 있다.



올해부터는 글로벌 톱3 도약을 목표로 선진국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해 나가고 있다.



한국도자기 김무성 전무는 “프라우나를 중심으로 한 고급 제품이 세계 상위층 고객의 큰 호응을 받고 있는 만큼 지속적으로 명품 위주의 성장 전략을 펴나가겠다”며 “끊임없는 디자인 개발과 브랜드 고급화를 통해 세계 최정상의 도자기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