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웅동지구, 창원 국제외국인학교 설립 MOU

경남도·창원시·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과 경남·부산국제외국인학교는 6일 경남도청 회의실에서 창원 국제외국인학교 설립 양해각서를 교환했다.



경남 국제외국인학교는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내 웅동지구 3만3000㎡에 2014년 개교 예정이다. 유치원과 초·중·고교 교육과정이 운영된다.



외국인 학교 설립 투자자는 경남국제외국인학교(사천)와 부산외국인학교(부산시 해운대구)로, 2000만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창원국제외국인 학교는 국내에 체류하는 외국인 자녀와 해외에서 3년 이상 거주한 내국인 학생(30~50%)이 다닐 수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