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맨발의 디바’ 이은미 이젠 … “남편 있어요”





1월 재미 사업가와 결혼





‘애인 있어요’의 가수 이은미(45·사진)씨가 재미동포 사업가와 올 초 결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이씨의 소속사 네오비즈는 6일 “이은미씨가 1월 12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타바버라 시에서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무역업을 하는 재미동포와 결혼식을 올렸다. 최근 강남에 신접살림을 차렸다”고 전했다. 이씨의 결혼 상대는 가수 데뷔 때부터 20여 년간 인연을 맺어온 지인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오랜 세월 친구로 지내오다가 미래를 함께 할 수 있는 사람이라 여기게 돼 결혼을 결심했다. 쉽지 않은 내 음악 인생 길에 따뜻한 격려와 배려로 지지해 주고 묵묵히 지켜봐 준 소중한 사람”이라고 남편을 소개했다. 이어 “남편이 공인이 아닌 사업을 하는 사람이어서 배려해주고 싶은 마음에 결혼 소식을 바로 알려드리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이씨는 현재 MBC 오디션 프로그램 ‘위대한 탄생’의 멘토로 출연 중이다.



정강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