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北지진학자 "동일본 대지진으로 북한 최대 5cm 이동"

동일본 대지진 이후 북한이 동쪽으로 2~5cm 이동했다는 북한 지진 전문가의 분석이 나왔다.



북한 지진국의 강진석 박사는 25일 교도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동일본 대지진 후 우리나라도 동쪽으로 2~5cm 이동하는 지각변동을 일으켰다”고 말했다. 일본 대지진과 관련해 북한 지진 전문가가 해외 언론 취재에 응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강 박사는 북한 지진학 최고 권위자 중 한 명으로 꼽히고 있다. 그는 "지진 직후 북한 지하수 수위가 급격하게 상승과 하강을 반복했다”며 ”샘물이 마르거나 생선 양식장 물이 흐려지는 현상도 있었다”고 전했다.



그는 또 “앞으로 수년에서 수십 년에 걸쳐 매그니튜드(지진규모) 7~8 정도의 여진이 계속될 것이라는 견해가 있어 매우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김진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