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스코건설, 서울 행당·인천·부산서 분양흥행 터뜨리겠다

올해 포스코건설은 주택사업을 왕성하게 벌일 계획이다. 인천 송도국제도시 등 수도권을 비롯해 부산·대구 등 전국에 10개 단지 1만350가구를 공급한다.



[2011 건설 신성장]

 올 첫 사업은 이달 말 분양하는 서울 성동구 행당지구 서울숲 더샵이다. 주상복합 아파트로, 지하 5~지상 42층 3개동으로 이뤄진다. 아파트는 84~150㎡(이하 전용면적) 495가구, 오피스텔은 28~60㎡ 69실이다. 단지 남쪽에 중랑천이 흐르고 서울숲공원과 한강 조망도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포스코건설은 올해 전국에 1만여 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사진은 서울 행당지구에 분양될 서울숲 더샵 조감도.





내부순환도로·동부간선도로·강변북로·성수대교 등이 가까워 강남권 뿐 아니라 서울 전 지역으로 이동하기 편하다. 지하철 2호선 한양대역이 가깝고 2·5호선, 중앙·분당선인 왕십리역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주변에 한양초와 행당중·한양대부고·무학여고 등이 있다.



 4월 인천 송도국제도시에 송도 더샵 그린스퀘어를 공급한다. 64~125㎡ 1516가구로 이뤄진 대단지다. 특히 64㎡형은 그동안 송도에 공급된 아파트 중 가장 작다. 건폐율을 최소하고 개방감을 살린 단지 배치로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한다.



 이어 상반기 중 F21~23 블록에 1654가구(84~169㎡)를 추가로 내놓는다. 인천지하철 1호선 인천대입구역이 가까워 교통여건이 좋은 편이다. 바다 뿐 아니라 잭니클라우스 골프클럽이 가까워 더블 조망권을 확보한다.



 청약열기로 달아오른 부산에는 6월 대단지를 공급한다. 수영구 민락동 민락1구역을 재개발한 단지로 1006가구 중 83~192㎡ 714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최현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