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곽순환로에 첫 ‘하늘 휴게소’





시흥 조남동 구간 … 2014년 개장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위에 휴게소가 생긴다. 일명 ‘하늘 휴게소’(사진)다. 오석종 한국도로공사 도로사업개발팀장은 17일 “경기도 시흥시 조남동을 통과하는 외곽순환도로 위에 휴게소를 만들어 2014년 개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휴게소는 고속도로 지면에서 5m 상공에 육교식으로 들어선다. 식당과 소공연장, 비즈니스센터 등을 갖춘 단층 건물이다. 또 휴게소로 연결되는 고속도로 양쪽에는 주유소와 전기차 충전소, 주차장 등이 들어선다. 이 휴게소는 파리크라상과 SK에너지 등이 498억원을 들여 건설해 25년간 운영하며 이후 소유권은 도로공사로 넘어간다.



도로공사는 그동안 외곽순환도로에 휴게소를 짓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도로가 땅값이 비싼 도심을 통과하기 때문이다. 공사 측은 “고속도로 본선의 상공을 활용해 환경파괴를 줄이고 개발비용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장정훈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