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5 ‘2011 레드닷 디자인상’ 최우수상





기아차 스포티지R도 본상 차지





기아자동차는 K5(사진)가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인 ‘2011 레드닷 디자인상’ 수송 디자인 부문에서 최우수상(Best of the Best)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스포티지R도 이 부문 본상(Winner)을 차지했다. 레드닷 디자인상은 독일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수여하는 것으로 올해는 1700여 개 업체가 4433개의 제품을 출품했다. 2009년에는 기아차 쏘울이 한국차로선 처음으로 수송 디자인 부문 장려상(Honorable Mention)을 받은 바 있다.



 K5와 스포티지R은 이외에도 각종 디자인 공모전에서 상복을 이어 가고 있다. ‘2011 iF 디자인상’ ‘2010 굿 디자인 어워드’ ‘2010 우수디자인(GD)상’을 잇따라 수상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K5와 스포티지R이 디자인 명차로 평가받아 세계시장에서 기아 브랜드의 이미지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병철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