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루나 “중3 첫사랑 오빠… 알고보니 14세↑ 유부남”











걸그룹 f(x) 멤버 루나가 첫사랑의 아픈 기억을 털어놨다.



루나는 14일 방송된 MBC '놀러와' '여고생 일기' 특집에 출연해 "중학교 3학년 때 한 오빠를 좋아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그냥 오빠 동생으로 지냈고 내가 좋아했는데 내색하지는 않았다"며 "그렇게 지내다 갑자기 오빠와 연락이 끊겼다. 좋아했던 오빠였기 때문에 연락이 끊겨서 궁금했고 사고가 난 것이 아닌가 걱정도 됐다"고 전했다.



이어 "하지만 수개월 후에 문자가 왔는데 그 오빠는 이미 결혼한 상태였다"며 "당시 오빠와 6-7세 정도 나이 차이가 나는 줄 알았는데 실제로 14세 연상이었다"고 털어놔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에는 동갑내기 여고생 가수 아이유·티아라 지연이 함께 출연했다.



김진석 인턴기자 [superjs@joongang.co.kr]

MBC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