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즈니스 유머] 비용









결혼식을 막 끝낸 신랑이 지갑을 꺼내며 비용을 물었다.



 그러자 목사가 말했다. “우리 교회에서는 비용을 따로 받지 않습니다. 다만 신부가 아름다운 만큼 돈을 내시면 감사히 받겠습니다.”



 “아, 그러세요? 여기 10만원 넣었어요. 감사합니다.”



 신부를 힐끗 본 목사 왈, “거스름돈 9만원 받아 가세요.”



제공=윤선달(『알까기 골프』 시리즈 저자)



▶ [비즈니스 유머] 기사 더 보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