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프간 소년들 '자살폭탄테러 놀이'에 네티즌 충격











아프가니스탄 아이들이 '자살 폭탄 테러'를 재연하는 영상이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동영상 사이트 유투브에 올라온 1분 20초 분량의 이 영상은 아프가니스탄 파슈툰족 아이들이 탈레반의 '자살 폭탄 테러'를 따라하며 노는 모습이 담겨있다. 폭파범 역할을 맡은 한 소년이 검은 옷을 입고 임무수행 전 동료들과 이별 포옹을 한 후 자신을 막아서는 하얀 옷을 입은 소년들에게 다가간다. 이 때 주변에 있던 소년들이 일제히 모래를 하늘로 던지며 폭탄이 폭발하는 상황을 묘사했다. 이후 소년들은 모두 자신이 사망한 것처럼 죽은 채 하고 바닥에 드러누웠고 이를 지켜보던 또다른 아이들은 몰려들어 죽은 시신을 확인하며 살펴보는 모습을 연출했다.



이 동영상은 파키스탄 출신의 아산 마수드라가 지난 2월 자신의 페이스북에 "아프가니스탄 코스트 지역에서 촬영한 이 영상은 친구가 휴대전화를 통해 직접 보낸 것"이라는 설명과 함께 공개하면서 급속도로 전파됐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자살 폭탄 테러를 '놀이'로 하는 모습이 충격적이다" "이같은 상황을 생활의 한 부분이라 생각하는 아이들이 안타깝다" "하루 빨리 평화가 찾아와야 할 것"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편집국=유혜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